증평군, 취약계층 가구 주거환경 개선 앞장
증평군, 취약계층 가구 주거환경 개선 앞장
  • 추두호 기자
  • 승인 2018.02.08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은 생활이 어려운 기초주거 급여 수급자 가구들의 주거 안정을 위해 2018년도 수선유지 급여 사업을 추진한다.

수선유지 급여 사업이란 자가에 거주하는 기초 주거급여 수급자 가구에 가구 규모와 소득 인정액, 수선유지비 소요액, 주택 노후도 등을 감안해 주택개량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은 지난해 8천만원을 들여 16개 주거급여 수급자 가구에 수선유지 급여를 지급했으며, 올해는 사업비 7천200만원을 들여 11가구에 주택개량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주택개량 지원은 주택노후 정도에 따라 경 보수는 378만원, 중 보수 702만원, 대보수는 1천26만원이 지원되며, 장애인 가구는 별도로 최대 380만원까지 추가 지원한다.

군은 집수리 긴급지원이 필요한 가구를 발굴해 주거복지 안정을 도모하고, 수선유지 급여 사업 기관인 LH 공사와 협약을 체결해 사업 효율성을 높이는 등 수선유지 급여 사업을 통해 취약계층 가구들의 주거환경을 개선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