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원위의 곡예사
설원위의 곡예사
  •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 승인 2018.01.11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캐나다의 미카엘 킹스버리가 10일(현지시간) 미국 유타주의 디어 밸리에서 열린 월드컵 프리스타일 모굴대회에서 화려한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킹스버리는 이 대회에서 87.33점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