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기온 ‘뚝’…충북 일부지역 한파주의보
다시 기온 ‘뚝’…충북 일부지역 한파주의보
  • 임양규 기자
  • 승인 2017.12.07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전국 곳곳에 한파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7일 오후 4시를 기해 충북(음성 등), 강원도 등 전국 곳곳에 한파주의보를 발령했다.

기상청은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해 우리나라에 유입되면서 8일 아침 최저기온이 -10도 가까이 떨어질 것”이라고 예보했다.

충청지역은 8일 청주가 -5~1도, 대전이 -6~1도 등의 기온분포를 보이며 전날보다 기온이 2~3도 가량 떨어지겠다.

괴산, 음성 등 일부 지역은 아침 최저기온이 -10도까지 떨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내려갔던 기온은 오는 9일 다시 풀려 청주가 -3~5도, 대전이 -3~6도 등이고 오는 10일에는 청주가 1~6도, 대전은 0~7도 등으로 영상권의 날씨를 보이겠다.

10일에는 충청권 전역에 걸쳐 눈과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예상적설량은 1cm 내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