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감사원장에 최재형 사법연수원장 지명
文 대통령, 감사원장에 최재형 사법연수원장 지명
  • 김천수 기자
  • 승인 2017.12.07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靑 “독립성·중립성 수호 적임자”

문재인 대통령은 7일 공석인 감사원장 후보자에 최재형(61·사진) 사법연수원장을 지명했다.

황찬현 전 원장이 임기만료로 퇴임한 지 6일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최 원장을 신임 감사원장 후보자로 지명했다고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윤 수석은 최 후보자를 “1986년 판사 임용 후 30여년간 민·형사 사건과 헌법 등 다양한 영역에서 법관으로서 소신에 따라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의 권익보호, 국민의 기본권 보장을 위해 노력해 온 법조인”이라고 소개했다.

윤 수석은 인선 배경에 대해 “감사원 독립성과 정치적 중립성을 수호하면서 헌법상 부여된 회계감사와 직무감찰을 엄중히 수행할 인물”이라며 “감사원 운영의 독립성 투명성 공정성을 강화하고 공공부문 내 불합리한 부분을 걷어내, 깨끗하고 바른 공직사회를 실현해 나갈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최 후보자는 경남 진해 출신으로 경기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했다. 사법고시 23회 출신의 최 후보자는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 서울가정법원장, 대전지방법원장 등을 거쳐 현재 사법연수원장을 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