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의 향기를 품은 젓가락
삶의 향기를 품은 젓가락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7.11.09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 젓가락 페스티벌 19일까지 옛 연초제조창서 개최
작품 3000여점 전시·국제심포지엄·경연 등 행사 다채

충북 청주의 옛연초제조창 일원에서 펼쳐지는 2017 젓가락 페스티벌이 동아시아를 넘어 세계가 함께하는 글로벌 축제 10~19일 옛 청주연초제조창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젓가락특별전, 생명문화 국제심포지엄, 젓가락의 날 행사 등이 펼쳐진다.

특히 한중일 3국이 참여했던 예년과 달리 올해는 세계 50개국에서 참여하는 2017 세계문화대회가 동시에 개최되면서 지구촌의 문화축제로 전개된다. 특별전에 소개되는 젓가락 작품만도 유물에서부터 문화상품, 예술작품 등 3천여점이다.

2017 젓가락 페스티벌의 첫번째 문은 동아시아 생명문화 국제심포지엄이다.

10일 오후 1시30분부터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에서 열리는 심포지엄에는 한중일 3국의 동아시아문화도시 관계자와 젓가락문화 전문가 등이 참여해 주제발표와 지정토론, 자유토론 등이 이어진다.

이번 페스티벌 행사의 하나인 젓가락특별전의 주제는 ‘삶의 향기’로 젓가락과 식문화를 통해 동아시아의 문화원형을 만들어 왔으며 국가와 지역과 개개인의 삶에 어떻게 영향을 끼쳤는지 스토리텔링 형식으로 만나게 된다.

전시는 모두 5개 세션으로 구분된다.

1세션 ‘문화, 담다’는 한중일 3국의 젓가락 유물과 문화상품을 통해 젓가락문화가 동아시아에 끼친 영향을 만나게 된다.

2세션 ‘예술, 물들다’는 국내외 수저작가와 설치미술작가 50여명의 작품 500여점이 소개된다. 3세션 ‘세계, 품다’는 작가의 방과 중국·젓가락문화를 만나볼 수 있다.

4세션 ‘삶, 젖다’에서는 젓가락과 생활문화에 대한 다양한 시선으로 만날 수 있는 공간이며, 5세션 ‘꿈, 나누다’에서는 교육, 체험, 마켓이 이뤄진다.

11월 11일은 청주시가 정한 젓가락의 날로 11월 11일 11시부터는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광장에서 젓가락의 날 행사를 개최한다.

젓가락의 날 하이라이트는 젓가락질 경연대회로 유아부, 초등부, 일반부, 가족 단체부로 운영되는 경연대회는 분야별 1, 2, 3등에게 각각 금, 은, 동으로 제작된 젓가락 트로피가 주어지며 가족 단체부에게는 대상에 150만원의 시상금이 함께 주어진다.

젓가락페스티벌 기간 중에 2017 세계문화대회, 충북콘텐츠코리아랩 창조학교, 공예마을 사람들 특별전 등 다채로운 연계행사가 펼쳐진다.

청주시 관계자는 “다양한 프로그램에 많은 작가와 시민들이 참여하기 때문에 행사기간 중 많은 분들이 방문해서 문화로 행복한 시간을 가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