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11월에도 스포츠 열기 후끈
보은군, 11월에도 스포츠 열기 후끈
  • 김상득 기자
  • 승인 2017.11.05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보은군이 깊어가는 가을 11월에도 축구, 풋살, 야구 등 크고 작은 다양한 체육대회를 유치한 가운데 6천200여명의 선수들이 스포츠의 열기를 이어간다. 

우선 주말인 4~5일 이틀간 보은스포츠파크, 공설운동장 등 일원에서 91개 클럽팀 2천5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하는 ‘2017 MBC꿈나무축구 8:8대회’를 시작으로 오는 11~12일 ‘2017 전국풋살클럽리그 왕중왕전’이 체육공원 A·B 풋살구장에서 열린다.

한국풋살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144개팀 2천여명이 참가해 조별리그, 결선 토너먼트로 진행돼 왕중왕을 가리게 된다.

또 18일부터 12월 3일까지 매주 주말 20개팀 650여명의 초등학생들이 참가하는 ‘2017 결초보은 전국 우수초등학교 주말야구대회’가 스포츠파크 A·B야구장에서 열려 가을야구의 열기를 이어간다.

이어 18~19일에는 70개팀 1천50여명이 참가하는 ‘2017 보은 사커뱅크배 전국유소년클럽 축구대회’가 체육공원 A·B인조잔디 구장과 스포츠파크 야구장B, 공설운동장에서 열전을 펼친다.

군은 지난달 보은대추축제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데 이어 11월에도 다양한 체육행사를 마련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어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