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층 학생들에게 밝은 세상 선사
저소득층 학생들에게 밝은 세상 선사
  • 박연수 기자
  • 승인 2017.04.20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쓰리팩토리 충주점, 연수동행정복지센터와 안경 지원 협약
▲ 충북 충주시 연수동행정복지센터와 쓰리팩토리 충주점이 관내 저소득층 자녀 무료안경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했다.

충북 충주시 연수동행정복지센터(동장 박해성)와 쓰리팩토리 충주점(대표 이상백)이 20일 저소득층 자녀 무료 안경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지역에 거주하는 저소득층 자녀를 둔 부모로부터 생활이 어려워 안경을 해주지 못해 안타깝다는 소식을 접하고 지역사회 후원자 발굴에 앞장서 이룬 성과여서 그 의미가 크다.

이번 협약으로 연수동은 안경 지원대상 초·중·고 학생을 추천하고 쓰리팩토리는 학생들에게 무료로 안경을 지원하게 된다.

센터는 읍면동 복지허브화 시범지역으로 맞춤형복지팀을 신설해 찾아가는 복지상담과 복지사각지대 발굴 업무를 수행해 왔다.

쓰리팩토리 충주점은 ‘유통마진 없는 공장도가격 판매’를 메인 테마로 공장형 안경체를 생산하는 쓰리팩토리의 체인점으로 지난 1월 개점했다.

이 대표는 “관내 저소득층 초·중·고 학생에게 작은 정성이지만 큰 힘이 됐으면 좋겠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지역사회 환원사업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박 동장은 “지역사회 자원정보를 파악해 자원을 발굴하고 필요한 대상자와 연계 시켜주는 일에 중점을 두고 추진할 계획”이라며 “이번 협약이 복지허브화의 주요사업인 지역사회 자원발굴에 작은 기폭제가 돼 앞으로 더 많은 후원자들이 발굴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