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올해 일자리 1만5313개 창출
천안시, 올해 일자리 1만5313개 창출
  • 조호익 기자
  • 승인 2017.04.20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69억 들여 고용률 60.8% 목표…전년보다 투자예산 75억 증가

천안시가 ‘좋은 일자리가 풍부한 행복천안’을 실현하기 위해 일자리 창출에 총력을 기울인다.

시는 올해 569억원을 투입해 고용률 60.8% 달성을 목표로 1만5천313개 일자리 목표를 공시하고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지난해 1만4천589명보다 724명 늘어났으며, 투자예산도 전년 494억원보다 15%(75억) 증가했다.

시는 ‘좋은 일자리가 풍부한 역동적인 경제육성’을 핵심전략으로 삼고 △계층별 좋은 일자리 창출 △직업능력훈련 강화 △고용서비스 △일자리 인프라 구축 등을 통해 다양한 일자리 관련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목표 공시제 세부계획은 직접일자리 창출, 직업능력개발훈련, 고용서비스, 창업지원, 일자리 인프라구축 등을 통한 정부부문 1만3천66명, 기업유치 및 중소기업지원을 통한 민간부문 2천247명 등이다.

부문별로는 정부와 시의 재정지원을 통한 취약계층 생활안정을 도모하는 공공근로사업, 노인일자리사업, 자활근로사업 등 52개 사업과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지원사업, 직업능력개발훈련 및 고용서비스 사업을 추진한다.

또 예비창업자 양성, 초기창업자 성장기반 제공 등 창업지원사업과 노사민정협의회, 취업지원 유관기관 협의회, 천안시인적자원개발 전문가 교육, 사회적기업 육성위원회 등 일자리인프라 구축사업을 지원한다. 특히, 민선6기 일자리창출 종합계획과 연계해 △서민을 위한 좋은 일자리 강화를 위한 7대 중점과제 △지역공동체(협동조합)중심의 마을기업을 중점 육성하기로 했다.

민간부문에서는 지속적인 기업유치, 신설 및 확장,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기능지구 SB플라자 건립, LG생활건강 퓨쳐일반산업단지 등의 원활한 추진과 함께 중소기업에 대한 경영 및 창업지원과 도시재생 선도사업을 통해 원도심 활성화와 동서간 균형발전도 도모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