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전통나래관 ‘해설이 있는 무형문화교실’ 운영
대전전통나래관 ‘해설이 있는 무형문화교실’ 운영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7.02.05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형문화재 보유자 특강·시연 등 진행

대전문화재단(대표이사 이춘아)이 운영하는 대전전통나래관은 20인 이상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과 단체를 대상으로 ‘해설이 있는 무형문화교실’(사진)을 운영한다.

‘해설이 있는 무형문화교실’은 대전무형문화재 보유자의 특강과 시연, 기능 종목 체험을 통해 어렵게 느껴졌던 대전무형문화재를 쉽게 이해하고 전통문화의 소중함을 일깨워주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에는 대전전통나래관에서만 진행됐지만 올해부터는 대전전통나래관 뿐만 아니라 대전무형문화재와 함께 찾아가는 서비스를 진행해 시민 참여를 확대한다.

프로그램 운영은 선착순 모집으로 진행된다. 참가 신청은 오는 14일부터 전화(☏042-636-8062) 또는 대전전통나래관을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또 개인 관람객의 경우 문화관광해설사의 자세한 설명과 함께 전시 관람 및 대전무형문화재의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