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송악읍, 위기가구 살핀다
당진 송악읍, 위기가구 살핀다
  • 이봉호 기자
  • 승인 2017.01.11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흥파출소와 협력

충남 당진시 송악읍(읍장 이일순)과 중흥파출소(소장 박응렬)은 11일 송악읍사무소 회의실에서 찾아가는 복지상담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이번 협약은 정부의 ‘읍면동 복지 허브화’ 정책의 주요 사업인 찾아가는 복지 상담 확대와 복지사각지대 해소책의 일환으로 찾아가는 복지서비스의 안정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됐다.

이번 협약으로 출소자나 정신질환자, 알코올 중독자 등 위험 우려가 있는 대상자 가정 방문 시 경찰관이 복지 담당자와 동행하게 된다.

또 경찰 업무 수행 중 취약계층이나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사람을 발견하면 읍사무소와 연계해 긴급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협력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