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청주·충주MBC 합병 의결
방통위, 청주·충주MBC 합병 의결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6.08.24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일 MBC충북 통합 출범

청주MBC와 충주MBC가 오는 10월 1일 ‘MBC충북’으로 통합 출범한다.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성준)는 24일 과천정부종합청사에서 제48차 회의를 열고, 청주문화방송(주)과 충주문화방송(주)간의 법인합병에 따른 변경허가 신청에 대해 심의·의결했다.

방통위는 심사평가를 실시한 결과 이사회 및 주주총회 등 적법한 절차를 거치고 노사합의에 근거해 변경허가를 신청한 것으로 법인 합병에 대해 지역사회가 동의하고 있으며, 합병 효과가 충분하다고 판단해 허가했다.

이에 청주MBC와 충주MBC는 앞으로 조직개편과 회계, 인사, 경영 전반에 대한 통합 작업을 거치게 되며, 기념식을 비롯해 다양한 장르의 음악회와 축하공연 등을 통해 충북 도민이 함께하는 방송사로서의 분위기를 돋을 예정이다.

허가 유효기간은 합병사인 청주문화방송(주)의 잔여 허가기간으로 했다.

다만, 합병 시너지로 발생하는 제작비 절감액의 재투자, 보도·시사 프로그램의 제작·편성시 청주·충주 지역의 적절한 배분, 시청자 불만처리기구 구성 및 고충처리 제도의 수립과 운영 등에 대한 조건을 부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