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T 기술 결합된 최첨단 방송으로 새 출발"
“ICT 기술 결합된 최첨단 방송으로 새 출발"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5.10.21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문화방송, 내일 창사 45주년 ‘2020 미래 비전 선포식’

충북 청주문화방송(대표이사 이용석)은 창사 45주년을 맞아 ‘2020 미래 비전 선포식’을 23일 오후 2시 청주MBC 공개홀에서 개최한다.

이은지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날 비전 선포식은 청주문화방송이 걸어온 지난 45년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2020년 청주문화방송의 미래 비전을 선포함으로써 지역민과 함께 하는 새로운 출발을 알리고 지역 발전을 견인하는 중부권 대표 공영방송으로의 위상을 대내외에 알린다. 청주문화방송은 △문화와 교육을 선도하는 철학이 있는 방송 △ICT 기술과 결합된 최첨단 방송 △사업의 공간 범위를 아시아로 확장 등 3대 목표를 세웠다.

또 ‘문화(Culture Hub)’, ‘교육(Educati on Center)’, ‘개방과 소통(Open Innovati on)’, ‘ICT(Information & Communication T echnolgoy)’, ‘재미(Entertainment)’ 등 5대 핵심 키워드를 중심으로 세부 실천과제를 확정했다.

국내 정상급 인기 마술사 최현우의 화려한 매직 퍼포먼스와 함께 미래 비전을 공개할 계획이다.

비전 선포에 이어 청주문화방송이 지난 3월 한국내 판권을 확보한 글로벌 콘텐츠 ‘레인보우 아일랜드’ 출판기념회가 오후 3시 청주MBC 1층 로비에서 북칼럼니스트 홍순철씨의 사회로 진행되며, 저자 크리스티 샤오가 참석해 한국 독자들을 만난다.

청주MBC와 저자는 이 자리에서 레인보우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유니세프에 기부하는 협약에도 서명한다. 출판기념회 참석을 사전에 접수한 시민 100명에게는 레인보우 아일랜드 한국어판 1, 2권도 증정한다.

창사 45주년을 축하하는 문화행사도 잇따라 열린다. 23일 오후 5시30분 청주MBC 공개홀에서 가을음악회가 개최되며, 오는 24일에는 낮 12시와 오후 2시, 4시 청주MBC 가족뮤지컬극장 아이홀씨어터로 지역주민 900명을 초청해 희망을 찾아 떠나는 환타지 퍼포먼스 드라마 ‘트랜스포머와 마법열차’를 무료 상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