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조분의1초’ 나노촉매 화학반응 전류 측정 성공
‘1000조분의1초’ 나노촉매 화학반응 전류 측정 성공
  • 김경태 기자
  • 승인 2015.02.15 2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S 박정영 박사팀

 국내 연구진이 나노촉매의 표면에서 화학반응이 일어날 때 펨토초(Femtosecond : 1천조분의 1초) 단위로 발생하는 화학전류를 측정하는 데 처음으로 성공했다.

기초과학연구원(IBS) 나노물질 및 화학반응 연구단(단장 유룡)은 15일 박정영 박사팀이 나노촉매 표면의 화학반응을 관찰할 수 있는 촉매 나노다이오드를 개발, 나노촉매 반응 시 표면에서 발생하는 화학전류를 실시간 측정했다고 밝혔다.

이 연구 결과는 화학분야 국제저널 ‘안게반테케미’(Angewandte Chemi International Edition. 2월 4일자) 온라인에 게재됐다. 연구진은 열전자 흐름을 측정하기 위해 얇은 금 박막과 이산화티타늄(TiO₂) 층으로 이루어진 나노다이오드 표면 위에 크기가 1.7나노미터(㎚=10억분의 1m)와 4.5㎚인 백금 나노촉매를 2차원 단층으로 배열해 나노촉매 소자 시스템을 만들었다.

이 나노촉매 소자를 이용해 수소 산화반응 중 금속 나노촉매 표면에서 발생한 열전자 흐름을 검출하고 나노입자의 크기에 따른 촉매 활성도 및 촉매 에너지 변화를 정량적으로 비교하는 데 성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