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인호 소설 '商道' 100만부 판매 돌파
최인호 소설 '商道' 100만부 판매 돌파
  • 연합
  • 승인 2001.06.0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인호씨의 소설 ‘商道’(여백刊)가 지난해 11월 출간된 이후 7개월만에 100만부 판매를 돌파했다.

서점가의 ‘상도’ 돌풍은 국가 경제가 여전히 IMF 충격에서 완전히 벗어나지못한 가운데 소설속 주인공이자 200여년 전 실존인물이었던 ‘임상옥’이 말하는 진정한 상인정신과 바람직한 상업의 길이 독자들에게 호소력을 발휘한 때문으로 출판사측은 분석했다.

출판사측이 독자엽서를 분석한 결과, ‘상도’는 ‘베스트셀러는 여성이 만든다’는 국내 출판계의 통상적인 관례를 깨고 30∼40대 남성 독자들이 중심이 돼 읽히다가 여성 및 청소년 독자층으로 확산됐음이 나타나 이례적인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국내의 이같은 인기몰이가 급기야 일본에도 소문이 나 ‘상도’는 내년 4월 일본 도쿠마 출판사에서 일본어로 번역겷璲G磯?

작가 최씨의 소설로 일본에서 출간되기는 지난 87년 ‘바보들의 행진’과 93년 ‘잃어버린 왕국’에 이어 이번이 세번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