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밤문화캠프엔 낭만만 챙겨오세요
별밤문화캠프엔 낭만만 챙겨오세요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3.09.03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문화재단, 11일부터 6회 진행

“공예비엔날레와 함께 사랑과 감동의 가을 추억을 만드세요.”

청주시문화재단이 공예비엔날레 기간 중 별밤문화캠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전국적으로 캠핑 인구가 250만명에 달하는 등 급속하게 확산되고 있는 캠핑문화를 도시 속으로, 축제 속으로 문화예술의 콘텐츠로 발전시킨다.

이에 ‘별밤문화캠프, 가을엔 사랑을 하겠어요’를 테마로 2013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가 열리는 11일부터 40일간의 기간 중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총 6회에 걸쳐 1박 2일 문화캠프를 운영한다.

공예비엔날레 야외광장(청주시 상당구 내덕동)에서 텐트 치고 1박을 하며 전시관람, 공예체험, 공연이벤트, 파티 등 문화예술이 함께 하는 프로그램으로 전개된다.

1일차에는 도슨트의 안내에 따라 비엔날레 주요 전시관을 둘러본 뒤 공예체험을 하게 된다. 또 광장에서 공연단체의 신명나는 이벤트를 즐기고 참가자 전원이 와인파티를 즐긴 뒤 지역 명사의 미니특강 순으로 진행한다.

공예체험활동은 ‘꿈꾸는 예술가씨’를 주제로 사고력을 키워주는 ‘필즈공예’와 아이들의 건강 간식을 직접 만들어 먹어보는 ‘초콜릿 및 빵공예’, 완성도와 성취감을 얻을 수 있는 ‘목공예와 칠보공예’가 준비돼 있다.

2일차에는 청주의 대표 벽화마을이며 옛 한국전쟁 당시 피난민들이 살던 역사 깊은 마을 수암골과 국립청주박물관, 한국화가 김기창 화백의 사저이며 각종 드라마 촬영장소로 활용된 ‘운보의 집’, 사적 제212호 조선시대 문화유산 산성이며 각종 드라마 촬영 장소인 ‘상당산성’ 등 문화관광 투어를 전개한다.

문화캠프는 텐트를 구비하고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매회 20가족 80명씩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참가비는 1인당 2만원이다. 석식과 조식, 비엔날레 예매권, 공예체험비 등의 비용이 포함돼 있다. 청주시문화재단 또는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청주시문화재단 관계자는 “공예비엔날레를 좀 더 깊이 있게 관람하고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통해 색다른 문화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문화캠프를 준비한 것”이라며 “앞으로는 계절별, 테마별 문화캠프를 적극 개발하고 추진해 전국적인 캠프 명소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043-219-10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