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뚝이처럼 살아온 인생
오뚝이처럼 살아온 인생
  • 충청매일
  • 승인 2012.03.20 2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보자가 쓴 자기소개서] 새누리당 김준환 (청주 흥덕을)

본인은 농촌에서 태어나 농사를 지으시는 부모님을 도우며 어린 시절을 보냈으며, 대학시절 군복무를 마친 후 복학해 서울법대(77학번)를 졸업했습니다.

사법연수원 수료 후 고향인 청주에서 변호사로써 무료 법률 상담 및 변론 그리고 지역봉사 활동을 해 왔으며, 어린 시절 박정희 대통령이 가난한 나라를 새마을 운동을 통해 발전시키고, 경제 부흥을 일으켜 국민들의 의식주를 해결하고, 국민들에게 하면 된다는 신념을 일깨워 나라를 발전시키는 모습에 감동을 받은 것이 계기가 되어 국가를 위해 봉사를 해보고자 13년 전에 한나라당에 입당해 정치를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지난 10여년간 한나라당에서 많은 당직을 맡아 헌신적 활동을 했으며 흥덕(을) 당협위원장 (2005년∼2008년 2월)을 맡아 당을 위해 열심히 활동해 중앙당으로부터 “우수상”을 받아 우수 당원협의회로 평가를 받아 리더십을 인정받기도 했습니다.

제17대 박근혜 대통령후보 경선과정에서 충북선대 본부장으로 활동했으나, 제18대 국회의원 총선에서는 친박이라는 이유로 공천을 받지 못해 4년간 절치부심하며 지내오다, 2012년 2월 7일 복당하기에 이르렀습니다.

본인은 20여년간 지역구 소재 서부신협, 충북 교원단체연합회, 충북 옥외광고협회 및 주유소 협회, 국제라이온스 충북지부 등 많은 단체의 고문변호사로서 회원들과 유대관계를 맺어오고 있으며, 그리고 지역구의 가장 큰 서원경교회 노인대학에서 자문변호사로서 많은 봉사활동을 하며, 청주시 생활체육탁구연합회 회장을 10여 년째 해 3천명의 탁구회원들과 유대 관계를 맺어 오고 있으며 또 1천여명의 지역구 자율 방범 연합대 및 의용소방대원들과 법률자문위원으로 긴밀한 유대관계를 맺어오고 있습니다.

그리고 참사랑 상담원 이사장으로서 청주 참사랑 청소년 쉼터 소외 청소년들을 돌봐줬고, 곰두리봉사회(장애우), 사랑 나눔회(장애인복지회) 및 청소년 장학금 지원모임, 충북 장애인단체 연합회 감사 등 많은 봉사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정치권에 대한 국민들의 불신을 해소하기 위해 더욱 낮은 자세로 국민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소통을 중요시해 낡은 정치를 청산하고, 국민들로부터 사랑받고 신뢰받는 정치문화를 조성하는데 앞장서겠습니다.

박근혜 비대위원장과 함께 청주에 기업을 유치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돈을 돌게 해 살맛나는 청주를 만들고, 청주 청원 통합으로 산업 발전을 극대화하고, 지방 산업 단지 활성화, 비행기 소음 문제 보상 입법화, 도시 가스 신설 구간 확장, 재래시장 활성화, 지방대 출신 채용 의무제 확대 추진, 다목적 종합체육관 건립, 테크노폴리스 사업 확장 조성, 비정규직 제도 폐지 등 지역 현안 사업 해결에 앞장서서 도시와 농촌의 균형발전을 통해 국민들이 골고루 잘사는 복지 국가를 만들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