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엔날레 감동 소외계층과 함께…
비엔날레 감동 소외계층과 함께…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1.08.30 2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충북본부 ‘사랑의 입장권’ 구입

한국전력충북본부가 30일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의 감동을 이웃과 함께 나누기 위해 ‘사랑의 입장권’을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에 전달했다.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 한범덕 조직위원장과 한국전력 충북본부 박홍규 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전달식에서 전달된 입장권 1천장(300만원)은 관내 소외계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1매에 3천원인 ‘사랑의 입장권’은 기업체 등 뜻이 있는 사람들이 구입한 뒤 소년소녀가장 등 소외계층에게 전달, 공예비엔날레의 감동을 함께 나눌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제도다.

조직위원회 관계자는 “사랑의 입장권으로 어려운 많은 시민들이 공예비엔날레를 관람하고 행복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