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수 '장' 담가요.“
손수 '장' 담가요.“
  • 오진영 기자
  • 승인 2009.02.2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충북 청주시 농업기술센터에서 열린‘우리 장 직접 담아가기' 행사에 참가한 주부들이 장을 담그기 위해 메주를 항아리에 넣고 있다. 오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